모바일 메뉴 버튼

학부소개

연세대학교 의공학부에 대해 소개합니다.

학부소개

home > 학부소개 > 학부소개

교육목표

의공학은 의학, 공학 및 이학 등 다학제간 융합 학문으로, 인체의 질병에 대한 과학적인 분석과 해석을 가능하게 함으로써 질병의 진단 및 치료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인재를 양성하는데 교육 목표를 두고 있습니다. 연세대학교 의공학부는 의료시스템공학전공바이오융합공학전공을 운영하고 있으며, 1979년 아시아에서 처음 시작한 이후 국내·외 의공학 분야의 교육 및 연구를 선도하여 왔습니다. 교과목은 의학기초(해부학, 생리학, 의학용어)과목들과 공학적 방법론을 의학에 적용하기 위해 수학, 의용전자 및 계측공학, 의료영상학, 의광학, 재활공학, 생체역학, 생명공학, 의료정보학, 생체신호처리, 통계학 등의 자연과학 및 공학 관련 과목을 교육하고 있습니다. 학부 교육과 연계된 대학원에서는 의용계측/전자공학, 의료영상처리, 의광학, 원격의료진료, 재활공학, 생체역학, 뇌신경공학, 나노바이오센서, 초음파공학, 한의공학, 세포조직공학, 나노메디슨 기반의 질병 진단 및 치료 기술 개발 등 첨단연구 분야에 대한 교육 및 연구가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세부전공 및 연혁

의료시스템공학전공 의료시스템공학전공은 다양한 공학적 연구 방법론을 의학 및 생명공학에 적용하여 질병의 진단 및 치료 효율을 높이기 위해 인체에 대한 공학적 분석과 해석 및 의료기기설계 등의 제반기술을 다루는 공학 중심의 전공입니다. 향후 복지사회의 도래와 함께 높은 의료서비스 및 첨단의료기기에 대한 수요증대가 예측되므로 이 분야에 대한 전망은 매우 밝습니다. 의료시스템공학 연구분야로는 의용계측 및 제어, 의료영상처리, 의광학, 생체신호처리, 원격의료진료, 재활공학, 생체역학, 나노바이오센서, 초음파 치료, 한의공학 등이 있습니다. 졸업 후 의공학 분야의 국내외 대학원 진학, 의료기기 관련 기업, 정부기관 및 병원에 취업을 하고자 하는 학생의 의공학 교육을 목표로 합니다.
바이오융합공학전공 바이오융합공학전공은 인간 건강의 증진을 목표로 생명체와 생명현상을 생명공학, 기계공학, 전자공학 등의 공학적인 방법을 이용하여 분석하고 정량화함으로써 의생명공학적 신기술 및 치료법을 개발하는 학문분야입니다. 이를 위하여 바이오융합공학 핵심 교과목에서 유전자에서 장기까지 생명체에 대한 지식, 공학적인 지식, 생명현상의 정량적 규명에 필요한 생물학적, 공학적 연구기법, 연구 현황 분석 및 연구 발표 능력 배양을 위한 교육을 하고 있습니다. 졸업 후 의생명공학 분야 대학원 진학과 취업 뿐만이 아니라 사회/경제 분야로 진출하고자 하는 학생의 공학적 분석력 습득을 위한 교육을 목표로 합니다.

교육과정

홈페이지 참고

졸업 후 전망

졸업 후 진로는 국내외 의공학 관련 대학원, 의료관련 연구기관 및 정부기관, 의료기기 개발 및 의료기를 전문적으로 다루는 대기업 및 전문 의료기업체, 병원, 전자, 전기 및 컴퓨터 관련 기업 등의 산업계로 취업하고 있습니다. 현재 약 2,300여명(2016년 2월 기준)의 졸업생들이 배출되었으며, 이들은 삼성이나 LG등의 유수 의료기기 기업의 연구소, 메디아나와 아이센스 등의 중견의료기기회사의 연구소 및 연세의료원 등 대형병원에 진출할 뿐 아니라 창업을 통해 현재 29개(원주지역내 10개, 그 외 지역 19개)의 회사를 성공적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국내 의료기기산업의 주역으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습니다. 더욱이, 정부에서는 고부가가치 산업인 의료기기 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재정 및 제도적 지원을 강화하는 등 의공학 분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현실을 고려할 때 향후 의공학과의 장래 전망을 매우 밝다고 할 수 있습니다. (참조: http://bme.yonsei.ac.kr)

자랑스런 동문

1회 (79학번) 길문종((주)메디아나 대표이사), 차동익((주)메덱셀 대표이사),
김종찬(한국산업기술시험원 의료헬스본부장), 김병기(다이렉스코리아 대표이사),
김정래(을지대학교 의료공학과 교수), 신재희(신메디텍), 박준수(레하케어)
2회 (80학번) 구자규(콘프로덕츠코리아 대표이사), 김현익(한독약품 메디컬사업분부 부사장),
민혜정(스텔라 국제특허법률사무소 대표), 황인렬((전)아주대병원 의용공학팀장),
박성현(모멘티브 코리아 전무이사)
3회 (81학번) 송철규(전북대학교 교수), 이응상((전)삼성디스플레이 전무이사), 김용환(원세의료기),
전종현((주)대유메디칼), 조용진((주)레오메딕스 대표이사)
4회 (82학번) 곽병원(싸이버나이프코리아 부사장), 이규백(경희대병원 의용공학팀장), 안완기(니콘코리아 부장),
정윤철(LG전자 수석연구원), 박영준(우정의료기), 엄선호((주)네오디아)
5회 (83학번) 이진(강원대학교 제어계측공학과 교수), 오세호(제이메크(주)대표)
6회 (84학번) 김형태(코아사이언스 대표), 고병석(한국수력원자력 부장), 허윤((주)메디파아),
김영호((주)프라임메디컬), 라현호((주)보아텍), 이경재(와이앤드제이메디칼),
양광모(다이아텍코리아 상무이사), 김규학(지웰전자 대표이사)
7회 (85학번) 이봉래(로브메디텍 대표이사), 채성길(CNS헬스케어 전산본부장), 신호현(워드메디칼)
8회 (86학번) 김재필(유디앤엘 대표이사), 조성범((주)디케이헬스케어 부사장)
9회 (87학번) 정병조(연세대학교 의공학부 교수), 정정원(Wayne State University 교수),
한종현(동아쏘시오홀딩스 사장), 이재용((주)뉴퐁)
10회 (88학번) 이규성(미국 Johns Hopkins University 교수), 김남휘(필립스전자 이사)
11회 (89학번) 유창용(특허청 사무관), 염호준(을지대학교 의료공학과 교수), 양민규((주)올젠케어), 전대근(뉴퐁)
12회 (90학번) 최성욱(강원대학교 교수), 김덕영(부천대학 전자과교수), 성홍모(식약처 서기관), 김응석((주)메디아나),
정성철(제주대학교 교수), 오승재(특허청)
13회 (91학번) 류기홍((주)휴레브), 장원석(연세대학교 교수), 남기창(동국대학교 의학과 교수),
김동석(한국보건산업진흥원), 이진복(한서대학교 교수)
14회 (92학번) 김성환((주)제넥스)
15회 (93학번) 박순만(한국보건산업진흥원 단장), 박성빈((재)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 본부장), 박정환(메쥬)
16회 (94학번) 이주성(메쉬), 배규성(메디칼스탠다드 전무)
17회 (95학번) 정인철(미국 Icahn School of Medicine at Mount Sinai 교수)
18회 (96학번) 이상원(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 교수), 설아람(한국보건의료연구원),
정만희(제주대학교 에너지공학전공)
19회 (97학번) 유형원(서울대 분당병원 외과학교실 교수)
20회 (98학번) 기재홍(연세대학교 의공학부 교수), 유민규(온유 특허법률사무소 대표)
21회 (99학번) 송영민(광주과학기술원 전기전자컴퓨터공학부 교수), 정현우(을지대학교 의료공학과),
노연식(University of Massachusetts Amherst 교수),
황성재(University of Maryland Eastern Shore 교수)
22회 (00학번) 김민석(대구 경북과학기술원 뉴바이올로지학과 교수), 김성우(가톨릭관동대학교 의공학과 교수)
23회 (01학번) 최승호(연세대학교 의공학부 교수)
24회 (02학번) 김도원(전남대학교 의공학과 교수)
26회 (04학번) 이규도(고려대학교 생명정보공학과 교수)
26회 (04학번) 전옥희(고려대학교 의과학과 교수)